중도인출기능

실비보험과 같은 경우에는 제2의 건강보험이라고 불릴 정도로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져 있고 그만큼 많이 준비하는 대비책입니다.
그런데 세부내용을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보험에 가입한 경우 매달 내야 하는 보험료로 인해 경제적인 어려움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여러 좋은 조건을 넣어 상품에 가입하는 것도 좋지만, 만기까지 유지할 수 있도록 보험료를 설정하는 것도 중요한 역할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보험은 장기간 유지해야 되는 계약이기 때문에 갑자기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럴경우에 보험유지를 도와주는 다양한 제도들을 이용하면 되는데, 오늘은 다양한 제도 중 중도인출기능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중도인출제도는 계약자의 적립보험금 일부를 보험기간 도중 인출하여 사용하는 것을 말합니다.
이 제도는 적립금의 일부를 만기일 이전에 미리 사용하는 것이므로 보장금액과 적립금은 줄어드는 것에 유의해야 합니다.
또한 추가납입으로 인출한 적립금을 보전할 수 있지만 일정한 추가납입 수수료를 내야 합니다.

 

그러나 중도인출제도는 보험 해지환급금을 담보로 하고 대출을 받는 보험계약대출과 대비됩니다.
또한 보험대출과는 다르게 원금과 이자 상환에 대한 부담은 없으나 보장금액과 계약자 적립금이 줄어듭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동안 성실히 보험료를 내던 것의 의미가 보험계약대출만큼이나 퇴색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장기간 자금을 이용해야 한다면 보험계약대출보다는 중도인출제도를 활용하는 것이 좋은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자금 사용기간과 함께 보험계약대출의 이자율과 보험료 추가납입 수수료 등을 비교하여 자신에게 유리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